Home 알림마당 부동산 뉴스레터

부동산 뉴스레터

게시글 검색
서울시 '전세금 30% 무이자 지원' 장기안심주택 780호 공급
한국부동산서베이 조회수:1483
2015-01-22 11:04:58


□ 서울시가 전세보증금의 30%, 최대 4,500만원까지 최장 6년간 무이자로 지원하는 장기안심주택 780호를 공급한다.

□ 서울시는 22일(목) SH공사 홈페이지(www.i-sh.co.kr)에 지원 대상자 모집 공고를 내고, 26일(월)부터 30일(금)까지 신청 접수를 받는다고 밝혔다.

□ 장기안심주택은 높은 전세 비용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무주택 서민들의 주거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2012년 도입, 매년 1~2회 공고를 내 지원을 해오고 있다.

□ 출산 장려 등을 위해 전체 공급량 중 30%를 우선공급대상으로 정하고 이중 신혼부부에게 20%, 태아를 포함한 미성년자가 3인 이상인 다자녀가구에게는 10%를 공급한다.

□ 2년 후 재계약시엔 보증금의 최대 10% 범위에서 초과하는 임대료 상승분 30%를 서울시가 부담해 주거비 상승부담을 최소화한다.

<전세가격 상승 반영해 올해 전세보증금 기준 최대 2억5천만 원까지 상향>
□ 특히 올해부터는 서울시 전세가격 상승을 반영해 대상주택의 전세가격을3인 이하 가구의 경우 전세보증금을 1억5천만원 이하→1억8천만원 이하까지, 4인 이상 가구는 2억1천만원 이하→2억5천만원 이하까지 범위를 확대했다.

  ○ 대상주택의 전용면적은 3인 이하 가구는 60㎡ 이하, 4인 이상 가구는 85㎡ 이하다.

가구원수

3인 이하 가구

4인 이상 가구

지원금

전세보증금

1억8천만원 이하

2억5천만원 이하

전세보증금의 30%

(최대 4500만원)

전용면적

60㎡ 이하

85㎡ 이하


<도시근로자월평균 소득 70%이하, 세대주와 세대원 전원이 무주택 세대>
□ 장기안심주택 지원 대상은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 소득액의 70% 이하인 가구 중 모집공고일 기준으로 서울에 거주하고 세대주와 세대원 전원이 모두 무주택이어야 한다. 부동산은 1억2천6백만 원 이하, 자동차는 현재가치 2,489만 원 이하를 소유하고 있어야 한다.

□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 소득 70%는 4인 가구의 경우 가구 총 수입이 월평균 357만원 수준이다.

가구원수

3인 이하가구

4인 가구

5인 이상 가구

도시근로자 가구당

월평균소득 70%(‘13년 기준)

3,224,350원

3,571,960원

3,750,210원


□ 장기안심주택 서류심사대상자 발표는 2월 4일이며, 입주대상자 발표 및 계약체결은 3월 5일부터 6월 5일까지 이뤄진다.

□ 진희선 서울시 주택건축국장은 “전세금지원형 장기안심주택은 자금이 넉넉하지 않은 가정에 무이자로 전세금을 장기간 지원해 중산층으로 발돋움하는 주거사다리 역할을 하고 있다”며 “올 봄 이사철에 맞춰 공급될 수 있도록 하고, 예산상황을 고려해 지속적으로 추가 공급할 계획”이라고 말했다.

서울시 '전세금 30% 무이자 지원' 장기안심주택 780호 공급

- 22일(목), SH공사 홈페이지 통해 장기안심주택 입주자 모집 공고

- 전세금의 30%, 최대 4,500만원, 최장 6년간 무이자로 전세보증금 지원

- 전세가격 상승 반영해 올해 전세보증금 기준 최대 2억5천만 원까지 상향

- 도시근로자월평균 소득 70%이하, 세대주와 세대원 전원이 무주택 세대

- 26일(월)~30일(금)까지 SH공사 홈페이지 통해 입주 신청 접수

- 시, “봄 이사철 맞춰 공급, 예산상황 고려해 지속적으로 추가 공급 예정”

전국 개별 부동산 시세조사,투자조사, 거래사례data제공

한국부동산서베이     r-survey.co.kr

top